• 최종편집 2021-05-06(목)
 

[단독] 샤넬코리아, 면세사업 부진으로 지난해 매출 12.6% 감소

 

다운로드 (1).jpg

                                   (사진제공) 샤넬코리아

샤넬코리아는 14일 공시한 감사보고서에서 지난해 매출이 9295억 원으로 전년(1조638억 원) 대비 12.6% 감소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491억 원으로 전년보다 34.4% 증가했고, 순이익도 1068억 원으로 전년 대비 31.7% 늘었다.

샤넬코리아는 "국내에서 국내사업부와 면세사업부를 한 회사 안에서 운영하기 때문에 매출이 감소했다"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면세사업이 쪼그라들며 샤넬코리아의 면세사업부 매출은 전년 대비 81% 급감했다. 다만 억눌렸던 소비 심리가 분출되는 보복 소비 영향으로 일반 매장 매출인 국내사업부 매출은 전년 대비 26% 성장했다.

한편 루이비통코리아는 지난해 매출액이 1조467억원으로 33.4% 증가했고, 에르메스코리아 역시 지난해 매출이 4190억 원으로 전년 대비 15.8% 늘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718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단독] 샤넬코리아, 면세사업 부진으로 지난해 매출 12.6% 감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