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2(금)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NEWS & ISSUE 검색결과

  • 미국 전자 보안 시장 빠른 성장 전망
    스마트폰 보급률 상승으로 인한 모바일 뱅킹 사용률 증가, 팬데믹 이후 온라인 애플리케이션을 포함한 비대면 결재 수단 사용률 증가로 가짜 웹사이트와 모바일 앱을 포함한 피싱 사기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 eMarketer의 설문 조사에 의하면 美 은행 고객들의 디지털 뱅킹 사용률은 지난 4년간 꾸준히 증가세에 있고 2022년 기준 美 은행 고객의 77.6%가 모바일 혹은 온라인 뱅킹을 이용할 것으로 전망했다. CNBC에 따르면 팬데믹이 기승을 부리기 시작한 2020년 초 모바일 뱅킹 트래픽이 85%, 새로운 모바일 뱅킹 등록이 200% 증가했으며 미국인의 36%가 모바일 뱅킹을 이용하고 20%는 지점을 덜 자주 방문할 계획이다. Statista Rearch에 따르면 전 세계 디지털 광고 사기와 관련된 비용은 2018년과 2022년 사이 4년 이내에 190억 달러에서 440억 달러로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美 내 디지털 광고 사기로 인해 발생한 비용은 2018년에 110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며 광고 프로세스를 포함한 프로세스의 디지털화가 증가함에 따라 점차 사기 위험이 증가하고 있다.
    • NEWS & ISSUE
    • Economy
    • NEWS
    2022-08-12
  • 수원특례시 시민과함께하는 "파크콘서트" 온라인에서도 다양한 미디어 노출 ....
    수원특례시는 지난 7월 22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수원제1야외음악당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파크콘서트를 진행했다. 온·오프라인 펼쳐진 행사가 많은 미디어에 노출되며 화제 주목을 받았다. 수원특례시민 누구나 팔달구 인계동에 위치한 제1야외음악당 어디든 돗자리를 깔고 편안하게 무료로 관람 할수 있도록 했다. 팬데믹 이후 3년만에 개최되는 이번 파크콘서트는 민선 8기 출범과 수원시립교향악단 창단 40주년을 기념하는 의미를 더해 다채로운 무대가 진행되었고, 1부 특별공연과 2부 본공연으로 행사를 진행했다.. 특별공연은 굿윌희망합창단이 시작했다. 발달장애 청소년들로 구성돼 2015년 수원에서 창단한 굿윌희망합창단은 ‘슈퍼스타’라는 곡으로 시민들에게 희망을 전했다. 특별공연 사이에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공연장을 찾은 시민들에게 인사하는 시간을 통해 "살기좋은 수원 희망이 있는 수원을 만들겠다. "고 입장을 밝혔다. 수원시립교향악단이 최희준 예술감독의 지휘에 맞춰 감동의 시간을 만들었다. 창단 40주년을 맞은 수원시향의 하모니가 여름밤을 화려하게 물들이며 많은 사람들의 박수를 받았다. 또 오리지널 난타팀의 화려한 퍼포먼스와 클래식 기타리스트 박지형의 연주, 대중가수 빅마마의 공연 등이 차례로 펼쳐지기도 했다. "2022년 수원시민과 함께하는 '파크 콘서트' 스케치 영상
    • NEWS & ISSUE
    • Social
    2022-08-12
  • 산업통상자원부, 미국과 양자기술·차세대 반도체·인공지능 등 첨단 미래기술 분야 표준협력 강화
    이상훈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장[연합]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이상훈)은 8월 9일(미국 시간기준) 미국 워싱턴 D.C.에서 「제2차 한-미 표준포럼」을 미국표준원과 공동 개최하였다. 한-미 표준포럼은 올 6월 개최한 한-중-일 동북아표준포럼*에 이어 개최하는 포럼으로 미국과 양자기술·차세대 반도체·인공지능 등 첨단 미래기술분야 표준협력이 중점 논의되었다. 또한, 하루 앞선 8월 8일에는 「제2차 한-미 표준협력대화(S-Dialogue)」를 열어, 양국 표준화 기관간 국제표준화 공조방안을 논의하였다. 한미 양국은 첨단 미래기술 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21년 12월 「한-미 표준협력대화 및 표준포럼」을 출범했으며, 양국 교차 개최 원칙에 따라 제2차 표준협력대화 및 포럼을 미국 현지에서 개최했다. 특히, 이번 포럼에는 한국 산업계 전문가들이 함께 참여해 국제표준화 상호공조 등을 위한 세부 협력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하였다. 우선, 8일(미국 현지시간) 열린 표준협력대화에서 양국은 국가 표준화 정책을 공유하고, 양국간 표준협력 사업 및 국제표준화기구에서 양국의 기여 방안 등을 주요 안건으로 논의했다. 특히 미국은 전주기 표준교육, 표준 학사과정 등 우리나라 표준교육의 우수성을 높이 평가하며, “국제표준올림피아드”와 같은 모범사례는 국제사회의 재평가를 통한 활성화가 필요함을 언급하였다. 9일 표준포럼에서는 양국의 산업계 전문가들이 참여한 가운데 첨단기술분야 기술정책과 표준화 전략을 공유하고, 국제표준화 상호 공조 방안을 논의하였다. '반도체 표준화 동향 및 IEC 활동'이란 주제로 좌성훈 교수(서울과학기술대학교)가 반도체산업 표준화 방향을 제시하여 주목을 받았으며,양자기술(Quantum Technology) 분야는 박성수 단장(한국전자통신연구원)이 '한국의 양자기술 표준화 전략'을 발표하는 등 국제표준화에 대한 미국의 적극적인 참여와 지원을 요청했다. 한편, 미국측은 데이비드 밀러(David Miller, ANSI 국제정책 자문그룹 의장)가 미국 표준화 추진전략을 발표했으며, 펫 발드(Pat Baird, Philips 글로벌소프트 표준총괄) 등 4인은 인공지능, 그린빌딩, 청정에너지, 미래교통 등에서 표준화 추진방향을 제시하고 한-미 양국간 국제표준화 공조방안을 제언하였다. 이상훈 국가기술표준원장은 “첨단 미래기술 분야 산업혁신을 주도하는 데 미국과의 전략적 표준협력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평가하고, “앞으로 미국과 첨단기술 분야에 대한 표준화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NEWS & ISSUE
    • Economy
    • NEWS
    2022-08-09
  • [단독] 30.5조원의 최악 적자를낸 소프트뱅크 그룹 소프트뱅크벤처스아시아 , 신세계그룹이 인수추진검토중....
    [단독] 30.5조원의 최악 적자를낸 소프트뱅크 그룹 소프트뱅크벤처스아시아 , 신세계그룹이 인수추진검토중.... (사진=AFP) 소프트뱅크 그룹은 (영어: SoftBank Group Corp., 일본어: ソフトバンクグループ株式会社) 일본 최대 IT기업이자 세계적인 투자회사이다. 일본 3대 이동통신사 중 하나인 소프트뱅크 주식회사의 모기업이며, 도쿄증권거래소 시가총액 3위 안에 들고, 창립자이자 대표이사 회장, CEO, 최대 주주는 한국계 일본인 손 마사요시 (손정의) 이다. 소프트뱅크벤처스아시아는 소프트뱅크그룹의 자회사인 소프트뱅크코리아가 지분 100%를 보유한 벤쳐캐피탈이고 서울에 본사를 두고 국내외 스타트업에 투자하고 있다. 이번 인수추진의 배경으은 소프트뱅크가 30.5조원의 최악 적자로 분기 기준 최대규모 순손실이 발생 하였기 때문으로 보인다. 소프트뱅크그룹이 쿠팡 등 투자기업의 주가가 급락하면서 분기 기준으로 역대 최대 규모의 적자를 냈다. 30.5조원 최악 적자를 낸 소프트뱅크그룹은 올해 4~6월 3조1627억엔(약 30조5299억원)의 순손실을 기록했다고 8일 발표했다. 회사 역사상 가장 큰 분기 손실이다. 연간 기준으로 일본 기업 역사상 두 번째로 큰 규모의 적자였던 지난해(-1조7080억엔)의 두 배에 달했다. 신세계그룹이 소프트뱅크벤처스아시아를 인수한다면 현재 운영 중인 시그나이트파트너스와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문성욱 시그나이트파트너스 대표와 임정민 투자총괄 모두 소프트뱅크벤처스아시아 출신인 만큼, 인수가 현실화한다면 두 회사 간 인력 융합도 잘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NEWS & ISSUE
    • Economy
    • NEWS
    2022-08-08
비밀번호 :